테이블 야자 키우기 (잘 키우는 비법)


테이블 야자 키우기 (잘 키우는 비법)



3년 정도 된 테이블 야자가 있는데, 몇 주 전에 분갈이 한 후에 테이블 야자에 일어난 변화가


많아? 테이블 야자 잘 키우는 법 또는 저만의 노하우를 정리해 보았습니다. ^ ^


우선, 테이블 야자의 간략한 프로필부터 볼까요?



테이블 야자


야자나무과 식물로, 암모니아나 유독 가스 등 냄새 제거 효과가 있는 공기 정화 식물.


화장실, 신발장, 거실에 두면 좋음.


반음지 식물로 어두운 곳에서도 잘 자라고,  직사광선은 피하고 실내  밝은 곳이서 통풍 잘되는 곳에 두면 좋음.


이름은 테이블 야자이지만, 150cm 정도 자람.



테이블 야자 물주기


성장기인 5~9월에는 주 2회 정도, 겨울에는 5~7일에 1회 정도


개인적인 팁은 기간을 정해서 물을 주기보다, 흙 속을 2CM 정도 파 파 보아서 흙이 마른 것 같으면


주거나, 잎이 살짝 쳐져 있을 때 주는 게 훨씬 좋은 방법 같습니다.


물은 화분으로 물이 충분히 흘러나올 정도로 줌.


건조할 경우 분무기로 물 스프레이를 자주 뿌려주면 좋음. 



 

지금 키우는 테이블 야자는 약 3년 전에 인터넷에서 산 건데요, 식물을 잘 기르지 못하는 사람에게도 한결 수월한 


식물인 것 같아 마리안느와 같이 사 보았어요.   테이블 야자는 환경에 특별히 구애 받지 않는 듯 죽지 않고 잘 자라더군요.


반음지 식물이라 그런지  햇볓을 잘 쐬어주지 못했는데 다른 식물에 비해 비교적 건강히 자라주었습니다.


그런데 이상하게 1년이 지나도 2년이 지나도 크기에 별 변화를 느끼지 못하겠더고요.


집이 이사를 하면서 또 화분도 거의 3년이 다 되어가서 분갈이를 해 주었습니다.

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분갈이 전 사진



처음부터 화분을 큰 것을 써서, 분갈이 할 때 화분은 그대로 쓰고, 흙만 갈아주었어요.


테이블 야자 분갈이 TIP. 


관엽식물은, 분갈이할 때 마사토(3), 분갈이 흙(7) 정도  해 주시면 됩니다.



테이블야자 분갈이 후의 변화


아무튼 분갈이 후 화분에 다시 관심이 생기면서, 햇볓도 적절히 쬐어주고, 분무기로 물 스프레이를 하루에 2회 정도


뿌려주었습니다. 그랬더니 새로운 이파리가 새록새록 돋아나고, 기존에 있던 잎들도 조금씩 더 커지더라고요





중간에 새로 돋은 잎들 보이시나요? 크기가 그렇게 변화가 있을 것 같지 않아 분갈이 할 때도


뿌리 나누기를 하지 않고 그대로 심었는데요, 뒤늦게 후회가 되네요. 이렇게 잘 자랄지 몰랐어요 ...


그리고 테이블야자가 아무리 반음지 식물이라 해도, 식물은 역시 햇볕을 쐬 주는 게 필요하단 생각이 들었습니다.


직사광선 말고 간접적인 햇빝이요... ^^


 



테이블야자 잘 키우는 법만 그대로 따라하면, 웬만하면 죽지않고 잘 삽니다. 


거실에서나 사무실에서도 키우기 좋은 공기정화식물로 추천합니다. 

 


  

아이비 키우기(실패하지 않는 아이비 잘 키우는법)

마리안느, 테이블야자 분갈이 하는법(분갈이 3종 세트 사용 후기)


오뚜기 살코기 마일드참치 원조 시식 후기와 참치김치찌개 맛있게 만드는 비법


커튼봉 없이 주방 커튼 만들기

 

지구별에
지구별 정원 2014. 6. 5. 22:43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Powerd by Tistory, designed by criuce